지방행정의 달인, 말 들어보니

1.jpg

 

고양시, 지방행정의 달인 선정기관 인증! - 시 최초로 행정의 달인 배출 “앞으로도 많은 달인 나오도록 지원할 것” 고양시는 시 최초로 ‘행정의 달인’을 배출하여 행정안전부로부터 2019년 제9회 ‘지방행정의 달인 선정기관 인증패’를 받았다.

지방행정의 달인은 행정안전부와 서울신문사 공동 주최로 탁월한 아이디어와 높은 업무 숙련도를 바탕으로 국가와 지역사회 발전에 공헌한 지방공무원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달인 배출 기관에 ‘지방행정 달인 선정기관 인증’이 수여되었다는 것은 지방행정의 달인을 배출하기까지 공무원 개인이 역량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기관이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는 것을 증명한다.

2019년에는 지역개발, 지역경제, 주민안전, 적극행정 4개 분야에서 모두 10명의 달인이 선정되었는데, 그 중에서도 국무총리 표창은 고양시 덕양구의 이창성 주무관이 유일하다.

윤양순 덕양구청장은 “소외된 사람들과 미래세대, 그리고 자연까지 하나의 구성원으로 함께 끌어안는 도시의 실현을 위하여 앞으로도 많은 행정의 달인이 나오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광석 기자 lks0517@msn.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뉴스8080 & news8080.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입력 : 2019.12.31 16:26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